2021.01.14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축구 [맨시티 vs 브라이턴]

2021.01.14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축구 [맨시티 vs 브라이턴]

토캅스 댓글 0 조회 9793
1월 14일 프리미어리그 - 맨시티 vs 브라이턴 분석

◈맨체스터 시티 (5위, 승승승승승)
맨체스터 유나이티드와의 원정 컵 준결승전에서 0-2 완승을 챙겼다. 근래 치른 공식 13경기에서 10승 3무를 기록, 연일 고공 행진을 이어가고 있다. 분위기도 좋다. 무엇보다 데 브루잉(MF), 귄도안(MF)을 포함한 코어 옵션들의 페이스가 살아났다. 브라이튼의 코어 조직을 무리없이 극복할 수 있을 것. 물론 악재다 있다. 아게로(FW, 코로나 19 자체 격리)가 약 열흘 간 출전할 수 없다. 헤수스(FW)와 포덴(AMF), 마레즈(AMF)가 1-2선 삼각 편대로 나설 공산이 크다. 브라이튼의 굼뜬 수비 라인을 극복하는 데는 큰 무리가 없을 것으로 내다본다. 최근 코로나 19로 인해 배제됐던 워커(DF)와 토레스(AMF) 역시 활용될 수 있으며, 스털링(AMF)과 아케(DF), 라포르트(DF) 카드는 정밀 진단을 위해 이번 일정에서 배제될 공산이 크다.

◈브라이튼 (17위, 무무패무승)
벌써 리그 8경기 5무 3패다. 올 시즌 리그 17경기에서 단 2승만을 취했을 뿐, 이렇다 할 성과를 내지 못했다. 중-하위 전력으로 분류되지만, 그래도 끈끈한 수비 밸런스를 바탕으로 무승부 획득 빈도를 늘려왔다는 점 정도는 감안해야 할 포인트.다만 현 시점에서 이들의 선전을 기대하는 것은 확실히 무리다. 차와 포를 모두 상실했다. 웰벡(FW, 무릎 부상), 코널리(FW, 허벅지 부상), 랄라나(AMF, 경미한 질병), 야한바크시(AMF, 경미한 질병) 심지어는 ‘소년 가장’ 램프티(AMF, 허벅지 부상)까지 잃었다. 올 시즌 철저한 역습 위주의 운영 방침을 바탕으로 팀 컬러를 쇄신했다. 언급한 첨병들의 결장은 그야말로 치명타다. 가뜩이나 맨체스터 시티의 근래 페이스는 최고조다. 높은 지점에서의 강력한 1차 압박을 이겨낼 만한 물리적인 능력도 떨어진다. 3선의 중심 축을 도맡을 수 있는 비수마(DMF, 경고 누적) 등의 이탈 변수도 아쉬운 악재. 변수가 많은 원정 일정이라는 점도 고려해야 할 요인이다.

◈코멘트
맨체스터 시티의 승리를 예상한다. 현 시점 브라이튼이 적절한 대응을 할 가능성은 매우 낮아 보인다. 주력 공격 라인들을 대거 상실한 상황에서 후방 안정감 역시 문제가 되고 있다. 근래 맨체스터 시티는 코어 라인이 완벽하게 살아나면서 활로를 열었다. 이번 일정 역시도 큰 문제없는 순항을 할 공산이 크다. 일반 승은 물론, 핸디캡(-1.0 기준) 승까지 고려해도 좋겠다.

◈추천 배팅
▶[[승패]] : 맨체스터 시티 승
▶[[핸디]] : -1.0 맨체스터 시티 승
▶[[핸디]] : -2.5 브라이튼 승
▶[[U/O]] : 3.5 언더 ▼
이 게시글에 달린 댓글 총 0

새글 알림

댓글 알림

포인트랭킹

통계

  • 현재 접속자 172 명
  • 오늘 방문자 1,243명
  • 어제 방문자 1,526명
  • 최대 방문자 24,325명
  • 전체 방문자 1,792,277명
  • 전체 게시물 799,943개
  • 전체 댓글수 5,604개
  • 전체 회원수 2,554 명